회원 로그인

아이디저장     보안로그인

회원가입ID/PW찾기

  |   JOIN  |  MYPAGE  |   ORDER & DELIVERY  |   BOOKMARK  |   CART

Community

아론 회원님들과 함께 다양한 정보를 자유롭게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참여 부탁드립니다.

게시글 보기
제목
탈모예방샴푸 등 탈모 미리부터 준비해야
작성자
첨부 : 123123123123.jpg
조회 : 36

최근 1000만 탈모 인구 시대라고 할 정도로 탈모로 고민인 인구가 급증하고 있다. 각종 환경적인 변화, 생활 패턴의 변화로 탈모는 더 이상 노년층만의 고민이 아니며 이에 따라 탈모예방샴푸등 각종 기능성 제품의 수요 또한 급증하며 탈모 예방에 관한 정보가 활발히 공유되고 있다.

일반적으로 머리를 감을 때 등 하루에 평균 50~70개 정도의 모발이 빠지며 100개 이상 빠지면 탈모일 가능성이 높다. 모발의 굵기가 평소보다 많이 가늘어지고 빠진다는 느낌이 지속될 경우 탈모를 의심해볼 수 있다. 탈모는 유전적인 원인 외에도 다양한 원인이 존재한다.

특히 파마나 염색 등의 헤어 시술을 주기적으로 하거나 왁스, 스프레이등의 각종 헤어 제품, 그리고 드라이기, 고데기 등 모발에 자극을 주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사용하는 경우 모발이 약화가 가속화 된다. 또한 두피 관리가 잘못되어 염증이 발생하여 탈모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모발 관리와 함께 지속적인 두피 관리는 필수 이다.

피부염 중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지루성두피염은 각종 신체 리듬의 변화, 환경적 요인으로 두피의 피지선이 비정상적으로 확장되어 피지의 분비량이 증가하고, 두피의 청결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발생하는 지루성피부염의 일종이다. 비듬, 가려움증, 뾰루지 등 각종 징후가 나타나는 두피염은 발생 이후 관리가 잘 못될 경우에 탈모로 발전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

음주, 흡연 등 생활 습관과 빠른 생활 패턴으로 인한 과도한 스트레스,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한 영양부족, 육류 위주의 식습관 등으로 발생하기도 하여 10~20대 수험생 등 젊은 층에서의 조기 탈모의 발생 케이스 또한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 특히 가족력이 있거나 이미 탈모가 진행되는 경우 회복이 어려울 수 있기 때문에 탈모는 탈모예방샴푸 등을 활용해 탈모 징후가 발생하기 전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외부 활동 후에는 대기중의 미세먼지가 두피의 피지, 땀 등의 분비물과 만나 두피에 노폐물이 쌓여 모공을 막아 염증 등 두피 질환의 원인이 된다. 때문에 이와 같은 탈모 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전문가들은 두피샴푸, 탈모샴푸 등 기능성 샴푸를 이용한 올바른 샴푸를 통해 두피, 모발의 청결을 유지하는 것을 강조하며 육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규칙적인 운동 또한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전한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게시글 목록
내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018-08-30
36

비밀번호 확인 닫기